Main | Notice | Daum View | Twitter | guestbook

Quantum Physics

2010.01.01 07:59

 



양자역학(量子力學, 문화어: 량자력학)은 분자, 원자, 전자와 같은 작은 크기를 갖는 계의 물리학을 연구하는 분야이다.

19세기 중반까지의 실험은 뉴턴의 고전역학으로 설명할 수 있었다. 그러나, 19세기 후반부터 20세기 초반까지 이루어진 전자, 양성자, 중성자 등의 아원자입자에 관련된 실험들의 결과는 고전역학으로 설명을 시도할 경우 모순이 발생하여 이를 해결하기 위한 새로운 역학 체계가 필요하게 되었다. 이 양자역학은 막스 플랑크의 양자 가설을 계기로 하여 에르빈 슈뢰딩거, 베르너 하이젠베르크, 폴 디랙 등에 의해 만들어진 전적으로 20세기에 이루어진 학문이다. 양자역학에서 플랑크 상수를 0으로 극한을 취하면 양자역학이 고전역학으로 수렴하는데, 이를 대응 원리라 한다.

양자역학은 모든 역학, 전자기학(일반 상대성 이론은 제외)을 포함하는 고전 이론을 일반화한다. 양자역학은 고전역학으로 설명되지 않는 현상에 대한 정확한 설명을 제공한다. 양자역학의 효과는 거시적으로는 관측이 어렵지만 고체의 성질을 연구하는 과정에서 양자역학 개념이 필수적이다. 예를 들어 드하스-반알펜 효과 는 양자역학을 통해서만 설명이 가능하다. 물론, 원자 또는 그보다 작은 영역에서는 분명해진다.

http://ko.wikipedia.org/wiki/%EC%96%91%EC%9E%90%EC%97%AD%ED%95%99

Everyday experience creates preconceptions that fail drastically when that experience is extended to the very massive and the very fast, or when extended to the very small and the very cold. The large scale requires relativity theory, and the small scale requires quantum mechanics. Quantum physics deals with "Nature as She is—absurd."




Quantum physics deals with situations where the usual picture of reality breaks down. Photons (discrete units of light) and other very small things have some behaviours that resemble classical particles like billiard balls and other behaviours that resemble classical waves like water waves.

Radiators of photons such as neon lights have spectra, but the spectra are chopped up instead of being continuous. The energies carried by photons form a discontinuous and colour coded series.

The energies, the colours, and the spectral intensities of electromagnetic radiation produced are all interconnected by laws. But the same laws ordain that the more closely one pins down one measure (such as the position of a particle) the more wildly another measure relating to the same thing (such as momentum) must fluctuate. Put another way, measuring position first and then measuring momentum is not the same as measuring momentum first and then measuring position. Even more disconcerting, particles can be created as twins and therefore as entangled entities  -- which means that doing something that pins down one characteristic of one particle will determine something about its entangled twin even if it is millions and millions of miles away.





Around the turn of the twentieth century, it became clear that classical physics was unable to explain several phenomena. Understanding these limitations of classical physics led to a revolution in physics: the development of quantum mechanics in the early decades of the last century.

※ 양자역학 블로그 링크
http://blog.naver.com/amca83/150055996347

신고

'Merkabah' 카테고리의 다른 글

LHC 거대 하드론 충돌기  (0) 2010.02.04
기초 현대 물리학 상식..  (3) 2010.02.01
송과선 - [松果腺, pineal gland]  (0) 2010.01.27
형태발생 필드(MF)  (0) 2010.01.25
어크레션(융착) 레벨 Accretion Level  (8) 2010.01.23
타임루프,여러개의 타임라인..  (4) 2010.01.22
Quantum Physics  (0) 2010.01.01
'신(神)의 입자' Higgs boson  (2) 2010.01.01
Hemi-Sync® and Remote Viewing  (1) 2009.12.31
Neo Meets The Architect  (0) 2009.10.18
붓다소년 "봄존" 그가 한말은 ?  (3) 2009.08.01

mullu Merkabah

티스토리 툴바